스피드메이트, 삼성화재애니카손해사정과 수입차 통합 플랫폼 사용 맞손

스피드메이트, 삼성화재애니카손해사정과 수입차 통합 플랫폼 사용 맞손

  • 생활뉴스팀
  • 승인 2024.07.10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피드메이트가 수입차 운전 고객의 권익 보호와 ESG 가치 확산을 위해 삼성화재애니카손해사정 등 자동차 보험 업계와 손잡고 수입차 통합 플랫폼 사업을 추진한다.

SK네트웍스(대표이사: 이호정)의 자동차 종합 관리 브랜드 스피드메이트는 삼성화재애니카손해사정과 ‘수입차 통합 플랫폼 업무 제휴’ 협약을 맺었다고 10일 밝혔다. 스피드메이트가 개발한 플랫폼 사용에 삼성화재애니카손해사정이 동참키로 한 것. 스피드메이트의 수입차 통합 플랫폼은 사고 수리에 필요한 부품을 공급하는 부품 유통 대리점, 수리 공임을 산정하는 정비업체, 적정 보험금을 책정하고 지급하는 보험사까지 연계하는 통합 솔루션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복잡했던 부품 및 공임 청구 절차를 간소화해 업무 효율을 제고하고, 정비 시장의 투명성을 개선함으로써 고객 편익을 증대시키는 효과를 거둘 전망이다.

이 플랫폼을 통해 스피드메이트가 유통하는 일반 수입차 부품과 함께 ECO부품도 주문 가능하다. ECO부품은 사고·수리 차량에서 재활용 가능한 부품을 가공·재처리한 상품으로써 자원 재활용을 실천해 환경을 보호하고, 저렴한 가격으로 수입차 고객의 경제적인 수리에 도움을 준다. 특히 스피드메이트의 ECO부품은 KC인증을 획득, 재생부품임에도 고객의 신뢰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삼성화재애니카손해사정은 ECO부품 활성화로 환경적 가치를 증진하는 한편, 합리적이고 객관적인 수리비 산정 등에 스피드메이트의 플랫폼을 활용함으로써 업무 효율을 높여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스피드메이트와 삼성화재애니카손해사정은 양사 간 협약에 따라 수입차 통합 플랫폼이 시범 운영을 통해 국내 시장에 조기 최적화되도록 완성도를 향상시키고 상호 협력 확대 방안을 모색할 방침이다. 나아가 우수 정비업체 입고지원 정책 등 추가적인 사업 확장도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