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이니시스, 카드 유효성 자동 검증 솔루션 특허권 취득

KG이니시스, 카드 유효성 자동 검증 솔루션 특허권 취득

  • 생활뉴스팀
  • 승인 2024.06.17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전자결제 시장 선도 기업 KG이니시스(코스피 035600)는 카드결제 서비스 편의 제고를 위한 ‘카드 유효성 자동 검증 솔루션’의 특허권을 취득했다고 17일 밝혔다.

카드 유효성 검증은 온라인 결제 시 카드 상태의 정상 여부를 확인하는 절차다. 한도초과, 잔액부족, 유효기간 만료 등 카드 상태에 문제가 있으면 결제가 실패할 수 있어 필요한 과정이다. 실 결제 전 ‘100원 승인’, ‘100원 취소’와 같은 시험결제가 일어나는 이유다.

KG이니시스는 본래 가맹점이 카드 유효성 검증 환경을 직접 구축하고 시험결제 승인·취소를 진행해야 하지만, 해당 솔루션은 가맹점 대신 당사가 카드 유효성을 자동 검증하는 방식으로 가맹점의 업무 부담과 결제 실패에 따른 리스크를 줄였다고 설명했다. 시험결제 단계가 생략돼 소비자가 결제·취소 알림을 여러 번 받는 혼란과 불편함을 해소한 것도 장점이다.

회사는 특히 모빌리티 업종에 해당 솔루션 도입 시 비즈니스 편의를 크게 향상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한 예로 대리운전의 경우 서비스 이용 후 결제가 진행되는데, 최초 등록한 카드에 문제가 있을 시 미수금이 발생하므로 카드 유효성 사전 검증이 필수적이다. 또 주유소에 솔루션 적용 시 보증금 결제 및 취소 단계가 사라지므로 이중결제 이슈를 해결 가능하다.

OTT를 비롯한 정기구독 산업에서도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정기구독은 최초 등록한 카드로 정기적인 결제가 일어나며, 유효기간 만료 등 카드 상태 문제 발생 시 고객 이탈 우려가 큰 서비스다. 이때 주기적인 카드 유효성 검증을 통해 카드 재등록을 사전에 유도하는 등 가맹점이 신속하게 대응할 환경을 제공한다는 것이 KG이니시스 측 설명이다.

실제 다수의 기업 및 협회가 KG이니시스의 카드 유효성 자동 검증 서비스를 도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표적으로 환경부 산하 한국자동차환경협회는 ‘환경부 공공충전 인프라 멤버십 카드’로 전기차 충전소 이용 시 편의성을 증대하기 위해 카드 유효성 검증 서비스를 도입, 연내 시스템을 가동할 계획이다.

KG이니시스는 카드 유효성 자동 검증 솔루션은 가맹점이 겪는 애로사항을 효과적으로 해결 가능한 기술로, 지식재산권 보호를 위해 지난해 특허출원했으며 기술의 효용성을 인정받아 특허등록에 성공했다며, 결제환경을 혁신할 기술을 지속 개발해 가맹점과 소비자에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춘 기업으로서 지위를 공고히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